Schrodinger

블로그 이미지
내용 없는 사고는 공허하며, 개념 없는 직관은 맹목적이다. - E.Kant
by Konn
  • 2,027,395Total hit
  • 70Today hit
  • 88Yesterday hit



다른 게 중요한 게 아닙니다. 이 문제를 티셔츠 판매 수익이 메갈 쪽 소송 비용으로 사용된다는 것이지, 티셔츠 한 장이나 그것에 사용된 문구의 문제가 전혀 아니거든요.


근데 지금 메갈의 물타기 선동질은 그러한 본질이 아닌 겉으로 보이기 쉬운 '성우가 여성', '티셔츠 문구'로 국한하여 그것을 문제 삼고 있다는 거죠.


다른 단체, 다른 정상적인 페미 단체가 그 문구가 적힌 티셔츠를 판매하고 실질적으로 여성에게 도움이 되는 무언가에 투자를 한다고 하면 상관 없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그 판매 수익이 메갈 쪽 소송비용에 사용된다는 겁니다. 이건 티셔츠 문구와 성별 문제와 완전히 무관해요.


메갈은 자기들끼리는 페미니 뭐니를 표방하고 있지만, 실질적으로 혐오단체로 변질된지 오래이고, 그러한 상태에서 메갈 쪽을 후원하게 되면 당연히 비판이 생길 수 밖에 없습니다. 티셔츠에 뭐가 적혀있든 그건 중요한 게 아니에요. 혐오단체가 그 돈을 받는다는 게 중요한 거죠.



이걸 메갈 쪽에선 여성이라 짤렸다, 티셔츠 한 장 때문에 일어난 일이다, 티셔츠의 문구 때문에 발생했다. 라고 물타기 하면서 선동하고 있는 거거든요. 굉장히 저열한 선동인데 이거에 다들 놀아나는 겁니다.



다른 쪽에서 나온 비유인데, 똑같은 신은 위대하다고 적힌 티셔츠라도 미국 이슬람 단체에서 만들어서 판매하여 그 수익을 불우이웃돕기나 노숙자 지원에 사용되고, 다른 한 쪽은 IS의 테러 지원금 및 식량구매에 사용된다면 어떻겠습니까?


당연히 전자에는 아무도 문제제기를 하지 않겠지만 후자는 분명하게 문제가 되죠. 왜냐? 그에 적힌 문구가 어찌됐든 그것이 실질적으로 혐오, 테러, 살인 등에 사용될 것이니까요. 문제의 본질이 바로 그겁니다. 어떤 문구인가가 아니라, 그 돈이 어디로 가느냐. 어떻게 쓰이느냐.


바로 이게 본질이에요. 


메갈은 아주 저열하게도 문제의 본질에서 한참 벗어난 표면적으로 보이는 문제인 성우가 여성인 점과 티셔츠의 문구가 페미니즘을 표방한다는 점을 들고 물타기 선동을 하고 있는 거죠. 여기서 놀아나는 꼬라지도 웃기지만, 무엇보다 그딴 짓을 하는 새끼들이 문제라는 점은 분명합니다.



그러니까 이딴 저열한 물타기 선동에 놀아나지 말고 문제의 본질을 제대로 좀 봅시다.



+그리고 이 사건과 완전 별개로 제가 생각하는 살짝 더 중요한 문제는 그 후원금이 어떻게 쓰이고 있느냐는 겁니다. 본인이 말한 목적에 따라 제대로 사용되고 있는지, 아니면 소위 '횡령'이라고 할 수 있게 지 멋대로 쓰이고 있는지. 그걸 알아야 한다고 봐요.


TRACKBACK 0 AND COMMENT 6
  1. 지나가던행인 2016.07.23 00:33 address edit/delete reply

    이번일로 저 SNS하며 자칭 깨어있다는 시민들의 수준이 샅샅이 드러났습니다

    왠만하면 욕을 하기 싫어하는데 이번만큼은 진짜 씨X이라는 소리가 절로나옵니다

    특히 지 입으로 평등주의자, 프로라고 자부심넘치던 서브컬쳐 종사자들의

    앞뒤 전혀 안재고 사실파악따윈 하지않는 트위터헛소리에 이젠 환멸감이 느껴집니다

    한때 노컷캠페인으로 저들을 변호했던 제가 진짜 바보처럼 느껴지네요

    • Favicon of https://konn.tistory.com BlogIcon Konn 2016.07.23 17:32 신고 address edit/delete

      진짜 멍청한 거죠. 이성과 합리성은 눈곱만큼도 없이 자폭질 자충수만 두는 꼴입니다. 그게 결국 자기네들에게 손해로 돌아올 수 밖에 없고 장기적으로 산업이라는 분야 자체에 큰 악영향을 끼칠 수 밖에 없는 상황인데 말이죠.

      아무리 웹툰 작가들이 개헛소리 뻥뻥 날려주고 있다고 해서 예스컷은 진짜 아닙니다. 이건 진짜 너무 나아간 거에요.

  2. 지나가던행인 2016.07.23 00:35 address edit/delete reply

    정말 트위터같은 SNS를 하며 주변 팔로우하는 사람들이

    작가님 작가님 하면서 응원해주니까 눈에 뵈는게 없어진건지

    독자들을 개돼지라고 하질 않나 등신이라고 하질 않나

    정말 기가막혀서 말도 안나와요

    • Favicon of https://konn.tistory.com BlogIcon Konn 2016.07.23 17:33 신고 address edit/delete

      그런 것도 있겠지만, 솔까 작가들도 독자들에게 짜증은 있었을 겁니다. 자기가 월급주는 사장님인 것도 아니면서 이래라 저래라 이래야 한다 저래야 한다 등등 갑질만 해대는 꼬라지 얼마나 빡치겠어요. 독자에 대한 감사는 분명 진심이지만 그 이면에는 그런 찌질이 갑질러들에 대한 염증 또한 분명 있었을 겁니다.

  3. 지나가던행인 2016.07.23 00:41 address edit/delete reply

    저들의 이중잣대는 이전부터 익히 봐왔습니다만

    그래도 표현의 자유니까 발언의 자유니까 하면서 인정해주려고 했는데

    저 되도않는 선동질과 아집에 진짜 질려버려서 이젠 나라에서 자유를 제한하려고해도

    딱히 반발할 생각이 안들어요

    죄다 지들 발언의 자유만 누릴려고 하지 그에 합당한 책임까지는 지려고들 하지않아요

    그들에게 책임이란건 SNS계정을 폭파하거나 발언을 삭제하거나 사과문이란 이름의 자기합리화 변호문에 지나지 않더군요

    말이 길어졌네요...아무튼 저 사람들은 자기가 한 발언에 책임을 지기는 싫어하는 쓰레기들이란거만 알았습니다.

    사실따윈 저들에게 중요하지 않아요 착각속에 빠져서 선동과 날조가 중요하지

    • Favicon of https://konn.tistory.com BlogIcon Konn 2016.07.23 17:34 신고 address edit/delete

      웹툰 작가들이 사실파악만 제대로 했어도 그런 류의 멍청한 헛소리들은 안 했겠죠. 하지만 서로가 서로에게 감정싸움만 걸어대니 이성과 합리를 찾아볼 수가 있나. 결국 서로의 아집에 따라 내가 옳고 니들은 틀려로 귀결될 수 밖에 없죠. 그러니 진심어린 사과와 반성이 나올 수도 없고.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628)
취미 (628)
백업 (0)

CALENDAR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