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rodinger

블로그 이미지
내용 없는 사고는 공허하며, 개념 없는 직관은 맹목적이다. - E.Kant
by Konn
  • 2,027,395Total hit
  • 70Today hit
  • 88Yesterday hit


만약 어떤 사탄이 사람을 악으로 꼬드긴다면, 눈 앞에 모습을 드러내고 이래라 저래라 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 사람이 눈치채지 못하게 등 뒤에서, 귓속말로 조금씩 속삭이며 부추기고, 욕망을 자극당한 나약한 인간은 그대로 악에 몸을 맡기겠지요.


간혹 종교의 성직자가 범죄를 저지르는 사건이 보도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어떤 경우 대형 교회나 절의 높으신 분일 때도 있는 데, 이들과 그의 신도들의 행태가 저에겐 사뭇 재미있게 보이더군요. 분명히 그들의 경전에서는 돈과 색욕에 관한 언급이 나와있습니다. 아예 십계명에서는 간음하지 말라는 구절이 있지요. 그런데 그것을 많은 신도들에게 가르치는 입장에 있는 자들이 앞장서서 뒤로는 돈을 챙기는 비리와 부정부패를 저지르고 신도를 추행하며 간음을 한다는 거죠.


그렇다면 이것이 사탄 마귀에게 가르침을 받는 것과 무엇이 다른지 모르겠습니다. 스스로 경전의 구절조차 지키지 못하는 자에게 가르침을 받을 수 있을까요? 이 모순된 사실에 그 신도들은 무엇하나 느끼는 것이 없을까요? 정말 궁금하더군요.


사실, 더 재밌는 사실은 그러한 범죄를 저지른 성직자에 대한 신도들의 반응인 데, 대개 이러한 사건이 발생하면 신도들을 얼굴조차 못 들어야 할 정도로 창피한 일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상식적일 겁니다. 적어도 저는 정말 그렇게 생각해요. 하지만 이런 경우 오히려 신도들이 그 성직자를 비호하더군요. 당장 손에 들고 있는 경전에서 하지 말라던 일을 저지른 성직자를 비호한다?


스스로 사탄을 비호하는 것과 무엇이 다릅니까?



이러한 사실들은 사탄이 성경을 가르치고 신도들은 그러한 것을 신의 말씀이라 여기며 찬양하고 있는 것이라 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간음하지 말라. 그런데 날 가르치는 목사님이 간음을 했네? 목사님은 잘못한 게 없으시다! 라니.. 도대체 성경을 왜 읽고 종교를 왜 믿는지.. 뭐, 그 또한 인간이라는 놈이 똑똑하다 보니 그런 것이겠죠. 인지부조화. 내가 믿던 것이 잘못되었다는 것을 알자 믿음을 바꾸는 것이 아닌 믿음에 따라 태도를 바꾸는..

TRACKBACK 0 AND COMMENT 4
  1. BlogIcon right 2014.11.29 12:23 address edit/delete reply

    전 가톨릭 신자입니다. 요즘 느끼는 건 어떤 한 사람의 위선적인 행동으로 인해 다수의 선량한 종교인들이 피해를 많이 보는 거 같아요....너무 안타깝네요...

    • Favicon of https://konn.tistory.com BlogIcon Konn 2014.11.29 15:30 신고 address edit/delete

      종교이기 때문에 더 그런 것이겠죠. 목사가 잘못되었는 데, 종교이기 때문에 그를 비호하는..

  2. BlogIcon 무무 2014.12.02 20:02 address edit/delete reply

    우리나라는 아무래도 개신교 인구가 많아서 개신교쪽이 말도 많고 탈도 많죠.ㅋㅋㅋ 진짜 제대로 된 사람들은 저런 상황에서 창피함과 부끄러움을 느끼고 뒤로 물러나는데 그렇지 않은 사람들만 부끄러운 줄 모르고 앞에 나서서 더 그렇게 보이는 거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konn.tistory.com BlogIcon Konn 2014.12.02 21:55 신고 address edit/delete

      성경에 나와있는 말도 못 알아듣고 뻘짓하면서 매일 성경 들고 교회 나가는 건 무슨 마귀에 씌인 건지..ㄲㄲ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628)
취미 (628)
백업 (0)

CALENDAR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